신용카드 누락대금 문제, 대안 마련해야 (전자신문)

카드가맹점 미지급 대금 문제는 어제오늘 일이 아닙니다. 2000년대 초반 연이은 가맹점 누락대금 사고로 카드사들이 일제 점검에 나선 적이 있지만 10년이 지나도록 정산 부문 표준화나 통일된 플랫폼 적용에 실패했고 가맹점주들이 카드매출 정산을 쉽게 관리하기 어려운게 현실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기사 본문을 참고해주세요.
 
전자신문 기사 바로가기 >
 


캐시노트로 스마트하게 카드매출을 관리하세요!

카드매출 무료 안심서비스